SIPFF2020 Entry Offer 2020.02.21(Fri.) ~ 2020.05.27(Wed.)

/
2011 Seoul LGBT Film Festival 개막작
Opening Film

click 스틸컷을 클릭하면 해당 영화의 상세 페이지가 새창으로 뜹니다 |


Ashamed


Director  KIM soo-hyun

2010 | 129min | Color ┃HD | Drama



[ 06.02.]  19:00

[ 06.05.]  13:00



| Synopsis |

Ji-u Gang, a pickpocket, and Ji-u Yun fatefully fall in love with each other as they're handcuffed by police detective Min-yong after attempting mock suicide. Hearing their story, Ji-u Jeong and Hui-jin come to feel differently about love. The director also of the feature So Cute (Gwiyeowo), Soo-hyun Kim portrays women's body language and sensual love with her characteristic sensivility. As a feature film with a lesbian theme, this work is a rarity in South Korean cinema.


| Director |

KIM soo-hyun


동국대 연극영화과를 졸업했고 장선우감독의 <나쁜영화>(1997)에 조감독으로 참여하면서 10대 부분을 직접 연출하기도 했다. 첫 장면 <귀여워>(2004)가 부산국제영화제 뉴커런츠 부문에 상영되었고 2005년 백상예술대상 신인감독상을 수상했다. 1994년 <너에게 나를 보낸다> 조연출을 거쳐 2004년 영화 <귀여워>를 통해 데뷔했다. 7년 만에 선보이는 <창피해>는 제 61회 베를린국제영화제 파노라마 부문에 진출하였으며, 국내 개봉에 앞서 서울LGBT 영화제의 문을 연다. 서울LGBT영화제를 처음 방문하는 감독이다.